[일본인의 연변추억12]아키코녀사가 쓴 ...

  연변에서의 1년간의 생활을 거의 마무리 지을 무렵, 일본에 있는 화가 은사님께 보냈던 오오무라 아키코녀사의 편지를 그대로 번역해 보았다. 아키코녀사가 썩 후에 안 일이지만 이 편지는 일본의 어느 소형간행물에 발표되기도 했다.

하용화 회장 “월드옥타 글로벌 경제인들을 위해 뛰겠다”
월드옥타 부회장이며 전 미국뉴욕한인회 회장 하용화는 이달 말 한국창원에서 개최하게 되는 “2018월드옥타 세계경제인대회”회장 선거에 출마한다.

[일본인의 연변추억11] 1991년 여름 장백조선족자치현에 가보다
조선족에 대한 아키코녀사의 추억은 연변에만 머물러 있지 않았다. 요즘 장백조선족자치현이 창립 60돐을 맞이했다는 우연한 화제에 아키코녀사는 27년전의 이야기를 이렇게 회상했다. 장백조선족자치현은 너무 멀었다.‘장백’이라고 하면

[백성이야기81]“나누면서 사는 삶이 행복합니다”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주변사람들에게 꾸준히 사랑을 베풀고 있는 이가 있다. 그가 바로 연길시 하남가두 백풍사회구역에 살고있는 홍봉옥(70세)이다.

연변부동산협회 “과학발전 포럼” 연길서
28일,연변부동산개발항목 질량과 발전수준 및 거주품위를 더 한층 높이기 위한 취지로 연변부동산협회 “과학발전 포럼 및 우수분양아빠트” 표창대회가 연길백산호텔에서 개최되였다. 연변부동산협회 회장 장덕수

재미 조선족대표,국경절 맞이 경축행사에 초대돼
9월 26일 저녁, 주 미국 캘리포니아주 중국총령사관에서 주최한 “중화인민 공화국 창립 69주년 경축 초대회”가 로스안젤레스 유니버셜 스튜디오 할리우드 힐튼 호텔에서 성황리에 개최 되였다. 로스앤젤레스 각 계 정부대표, 산업

밀영문화를 품은 ...
자치현창립 60주년...
어느 일요일날
사진으로 보는 ‘ ...
  • 오 늘
  • 이번 주
  • 이번 달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유세성형미용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