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속자 : 17 (회원 0)  전체순위 출근기록
홈으로
길림신문-정보광장 > 관광 > 추천려행지 > 올림픽 경기장 관광지
  서비스    매매    비즈    인재    관광    혼인  
  길림신문-정보광장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추천려행지
국내관광지
국외광광지
관광정보
 추천려행지 베스트 10
 
   
[북경] 올림픽 경기장 관광지
식당이름 올림픽 경기장 관광지 전화번호
정기휴일 명승지 주차유무 주차불가
쿠폰유무 쿠폰없음 영업시간 ~
주소 지도없음 -   추천   
식당소개

베이징: 올림픽 개최 지역 8대 경관 추가
올림픽 기간 각 주요경기가 진행되었던 경기장과 올림픽 관련 건축물이 진타이(金台), 루거우챠오(卢沟桥) 등 기존 8대 경관을 이은 새로운 8대 명소가 되었으며 관광객으로부터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베이징 새 8대 경관에는 니오차오(鸟巢), 수이리팡(水立方), 올림픽공원, 차오양공원(朝阳公园), 치엔먼따자란(前门大栅栏), 신난잔10호선(新南站十一号线), 동단시단(东单西单), 허우하이산리툰(后海三立屯) 등 있다.

칭다오: 3년 내 5A급 관광지 진급 목표
노산, 팔대관(八大关), 잔교 등 경치로 10대 관광도시에 들던 청도가, 올해 가을 들어 올림픽 요트경기가 진행하였던 올림픽요트경기센터로 더 많은 관광객을 끌어 들이고 있다. 올림픽요트경기센터 내에 위치하는 맥주광장, 올림픽경관조각전시구역, 올림픽 기념품 전문매장 등이 뜨거운 인기를 보이고 있으며 요트경기센터 주변에 위치하는 대형매장, 샤오마이다오(小麦岛) 등 장소의 관광잭 방문수도 기존보다 대폭 늘었다.


홍콩: 상상공간 추가
홍콩도 베이징올림픽 협찬도시 중 하나로 올림픽기간 동안에 마작마술 경기가 진행되던 도시이다. 마작마술 장애경기를 비롯한 다양한 경기를 진행하였던 홍콩체육대학 주요 경기장과 야외경기를 진행하였던 쑤앙위허샹춘(双鱼河乡村)클럽 및 홍콩 골프장 등 올림픽 기마술 경기장은 아직도 올림픽 여운이 가시지 않고 있다.

올림픽이 끝나고 홍콩의 올림픽 마작마술 경지장도 관광지로 새롭게 단장하고 있으며 추가된 올림픽 테마광장, 올림픽 수이리팡(水立方,올림픽 수상항목 경기장) 모방 건축물 등 경치가 환상적인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티엔진: 옛 문화거리에 올림픽 요소 추가
티엔진시는 올림픽기간 베이징시의 협조도시로 올림픽 축구경기장이 설치되었으며 또 티엔진 올림픽 중심 체육장내에 경기구역, 종합구역, 선수 거주구역 등 설치되었으며 ‘과학 올림픽’, ‘녹색 올림픽’, ‘인문 올림픽’ 등 3대 이념이 통합된 새 올림픽 정신을 잘 보여주고 있다.

티엔진 올림픽 중심체육장 경기구역 내에 수상스포츠구역, 국제스포츠교류센터, 천진체육관 등 올림픽 경기장이 관광지로 변신하였으며 연화(年画), 흙 인형, 연 등 천진의 유명한 옛 문화거리와 통합되어 새로운 관광열조를 보이고 있다.

상하이: 올림픽 경기장 구경, 도시구경
상하이도 이번 올림픽 협찬도시 중 하나로 베이징 올림픽의 일부 축구경기가 진행되었다. 올림픽 축구경기가 진행하였던 상하이 올릭픽 경기장을 구경할 겸, 상하이 최고 건물인 진마오따사(金茂大厦) 혹은 동팡밍주(东方明珠) 방송탑에 올라 아래로 내려다 보면 멀리 해변에 위치하는 유럽풍격의 옛 건축물과 구석구석에 솟아 있는 고층건물로 이루어진 상해 경치가 한눈에 들어온다.

친황다오: 올림픽 경기장 주목
친황다오 올림픽 중심체육장도 베이징올림픽 축구경기장으로 체육장, 체육관, 체육학교, 체육호텔, 슈퍼 등 규범화된 시설로 이루어졌다. 체육장 천정은 “U”자로 된 특이한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또 바깥 층이 깨끗한 유백색으로 되어 마치 해변에 떨어진 거대한 조가비를 방불케 한다.
 

선양: 4대 올림픽 경관
선양도 올림픽 협찬도시로 올림픽 축구경기가 진행되었는데 주 경기장소인 선양 올림픽체육중심 체육장은 특이한 모습으로 ‘수정 왕관’이란 별명을 얻었다. 체육중심 체육장 주변에 위치하는 올림픽공원, 스따광장(四大广场), 싱광따다오(星光大道), 훈허따다오(浑河大道) 등 4대 경관은 올림픽 뒤의 훌륭한 올림픽 관광자원이 되었으며 또 ‘수정 왕관’에 더불어 올림픽 협찬도시로서의 매력을 보여준다.

메뉴안내
   
 
     0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
  

 
   

長春本社: 長春市綠園區普陽街2366號 Tel: 0431-7627101 延邊分社: 延吉市新華街2號 Tel: 0433-253-6131

各地記者站: 吉林 (0432) 2573353 , 梅河口 (0448) 4248098 , 白山 (0439)8220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