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2018년 중국 대종상품현대공급체인 포럼 장춘서

편집/기자: [ 정현관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10-16 09:41:36 ] 클릭: [ ]

2018년 중국 대종상품 현대공급체인 포럼이 10월 11일부터 12일까지 장춘에서 열렸다. 포럼에서 학자, 업계 리더 및 기업가 대표들은 ‘시대의 새로운 기회, 경제의 새 원동력, 대종의 새 엔진’이라는 주제를 둘러싸고 열렬한 토론을 벌였다.

이번 포럼은 국가 부서와 길림성에서 공동 주최하는 형식으로, 동북진흥 심층 추진 좌담회의에서 한 습근평 총서기의 중요 연설 정신을 신속하게 관철, 시달하고 물류로 산업 발전을 추동하고 대외개방 수준을 더한층 확대시키며 길림성의 산업구조 조정과 격상을 다그치는 데 조력하고 추동시키는 한차례 실무적인 활동이였다.

‘어떻게 현대공급체인으로 장길도선도구의 개발개방을 이끌 것인가?’라는 주제를 둘러싸고 중국물류정보중심 주임인 하휘는 “장길도선도구는 길림 진흥을 촉진하는 중요한 시험구역으로서 그 관건적인 역할을 하려면 반드시 현대공급체인의 리념을 빌고 현대공급체인의 모식을 적용하며 공급체인의 방식을 혁신하는 동시에 공급체인의 플래트홈을 구축하여 이 목표를 실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국무원발전연구중심 시장경제조사연구소 소장인 왕미는 ‘어떻게 현대공급체인의 발전 모식을 혁신할 것인가?’를 둘러싸고 다음과 같이 말했다. 혁신은 기업과 정부의 공동한 노력이 수요된다. 기업은 봉사혁신, 기술혁신 및 조직형태의 혁신 등 면에서 많은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특히 현대정보기술로 공급체인의 통합과 자원의 배치를 실현해야 한다. 정부는 이런 혁신, 창조를 위해 더한층 보완된 제도환경 혹은 경영환경을 제공해야 한다. 국가 ‘일대일로’ 제안 및 ‘빈해 2호’ 국제교통운수통로의 중요한 플래트홈인 장길도선도구는 국제물류에서의 중추역할이 확고해지고 협력의 잠재력도 날로 선명해지고 있다.

길림성장길도개발개방선도구 전략실시지도소조판공실 주임인 최군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이번 포럼의 소집은 장길도선도구 물류산업의 발전에 아주 중요한 역할을 일으키고 있다. 물류로 산업을 이끌고 산업으로 기술합작 의식을 높이면서 우리의 격상과 개조를 더한층 다그치게 하였다. 뿐만 아니라 단동항의 일부 항구 자원의 리용과 더불어 길림성의 항구 경제와 통상구 경제 및 내륙 경제가 일층 대외로 개방됐다. 장길도개발개방선도구를 통해 길림성의 새로운 한차례 개방은 한차원 향상되고 실속 있는 고품질의 발전을 실현했다.

11일 오후, 세계공급체인리익련맹의 새로운 기제 구축, 지능 도시, 지능 물류, 지능 제조와 공급체인, 금융과 과학기술로 대종상품 제1, 2, 3 산업의 융합발전에 조력 등 3개 주제를 둘러싸고 알리바바, 경동그룹, 장춘중한산업원관리주식유한회사, 길림성빈해통로기초시설건설관리유한회사 등 세계 500강, 중국 500강, 민영 500강 기업의 대표들이 부동한 측면, 부동한 차원에서 각자 령역에서의 최신 관점들을 피력했다.

12일, 대회는 ‘전국 대종상품 현대공급망 혁신발전 우수 사례 경험교류’, ‘량식류통 개혁을 심화하고 동북경제 진흥에 조력’을 주제로 깊이 있는 토론을 진행하고 장춘신구와 흥륭종합보세구를 참관, 고찰했다.

/정현관 최승호 기자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