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닫기

[GTI박람회4]최문순 도지사“동북아 해상통로에 큰 탄력”

편집/기자: [ 박명화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8-09-21 13:17:27 ] 클릭: [ ]

박람회 개막식 일각

9월 13일 오후 강원도 최문순 도지사는 2018GTI국제투자무역박람회 회견실에서 특별히 중국매체의 기자들과 면담시간을 가지고 강원도와 길림성 및 중한간의 교류와 협력 그리고 특히 장길도개발 등과 관련된 질문에 답복했다.

올해 6회째로 이어지는 GTI 박람회를 두고 최지사는 “박람회는 유엔개발계획서의 제의하에 동북아 각국이 모두 참여하는 것을 취지로 한 광역두만강지역개발의 거대한 프로젝트”라면서 “이번 GTI 박람회는 최대 규모로 치러지면서 앞으로 동북아 평화와 함께 세계적 박람회로 더 빠르게 성장할 것이다”고 말한다.

장길도개발개방 프로젝트를 두고 최지사는 “전문가들은 이 프로젝트를 동북아에서 광역두만강개발중에 한단계 승화발전의 계획이다고 평가하고 있다”며 “장길도 개발과 함께 추진되는 동북아 해운항로가 일대일로 건설에 가입된 것은 아주 기쁜 일이다”고 말한다. 그는 이제 조선의 라선을 통하면 북경으로부터 장춘ㅡ훈춘을 경유해 라선-속초까지 직통으로 해륙련운항선이 련결되여 훨씬 시간이 단축된다며 일대일로의 교통건설과 맞물려 강원도 속초를 한 기점으로 하는 동북아 황금해상교통이 큰 탄력을 받게 된다고 전망한다.

우호도성인 길림성과의 협력을 두고 최지사는 두 도성의 25년 우정은 강원도의 큰 재산이다고 강조하면서 동북아지역의 평화의 물결을 타고 두 지역간의 실질적 협력의 물고를 트기 위해 이제 본격 박차를 가하게 된다고 밝힌다.

자리를 함께 한 강원도글로벌통상국 전홍진 국장은 “길림성과는 관광, 자동차 부품, 의료기기 등 세가지 강원도 우세산업과 새롭게 본격 협력을 강화하기로 합의했다”면서 금년에 장춘제일자동차그룹 자동차부품 관련 대표단이 길림성을 방문하고 명년 상반기에는 최문순 도지사가 이끄는 관광, 의료기기 분야의 강원도 우세상품 업체들로 조직된 대규모 대표단이 길림성을 방문해 전반적 경제협력 추진키로 했다고 소개한다.

/ 길림신문 안승권 특약기자

박람회 페막식 일각

0

관련기사 :
 
연변부동산
21세기중국정보사이트-백두넷
한길넷